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게임뉴스 상세

[여기는 지스타] “ '아스달 연대기' 모험요소와 전투 등으로 차별화 ”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2-11-17

장혁진 넷마블에프앤씨 개발총괄 PD

“아스달 세계관을 담은 다양한 지역별 모험요소들과, 두 직업의 "합으로 손맛과 액션을 살린 전투, 그리고 처음 선보이는 두 세력과 용병세력의 "합으로 만들어질 사회적 재미에서 큰 특징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17일 장혁진 넷마블에프앤씨 개발총괄 PD는 인터뷰를 통해 다른 MMORPG와 차별화된 ‘아스달 연대기’의 특징을 이 같이 설명했다. 또한 저사양 옵션을 통해 최대한 많은 유저들이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이 작품은 동명의 드라마 판권(IP)을 활용한 MMORPG다. 단순하게 IP를 활용한 것이 아니라 원작의 탄탄한 세계관을 확장했다. 태고의 땅 아스를 무대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서사를 담았다.

드라마를 게임으로 제작하게 된 배경에 대해 장 PD는 개인적으로 드라마와 영화 제작에 관심이 많아 오랜 기간 관련 공부를 해왔다고 설명했다. 이로 인해 드라마 IP를 활용한 게임 개발 결정이 났을 때 기쁜 마음으로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 결과 만"할만한 결과물이 나왔고 원작 작가들도 만"해 했다고 부연했다.

또한 드라마를 게임으로 제작하며 어려웠던 점에는 웹 소설이나 웹툰, 애니메이션보다 "금 더 사실적인 설정들을 넣어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었다고 말했다. 원작에 잡혀있던 탄탄한 세계관과 시나리오 설정에 충돌을 줄 수 없어 고유한 스토리를 사용했다고 언급했다.

또한 용병인 무법세력을 탄생시켰고 유저가 견습용병으로 자신의 스토리를 풀어가는 내용을 창"했다. 이러한 이야기를 게임성에도 접목시켰고 초기에 가장 많은 고민을 통해 만들어낸 핵심요소라고 밝혔다.

원작을 모르는 사람이 진입장벽을 느낄 것이란 우려에 대해선 무법세력의 고유 스토리라고 말했다. 주인공 일행이 정식 용병이 되어가는 과정에서 부모를 죽인 흰갈기 뇌안탈과 가면쓴 자들을 추적하는 이야기를 다룬다는 것. 이 과정에서 드라마에서 보았던 여러 인물들과 지역을 탐험하게 되는 새로운 재미를 느끼는 것이라고 답했다.

나르, 아린과 함께 정식 용병이 되어가는 과정에서 부모를 죽인 흰갈기 뇌안탈과 가면 쓴 자들을 추적하는 이야기를 다룬다. 이 과정에서 우리가 드라마에서 보았던 여러 인물들과 지역들을 탐험하게 되는 새로운 재미를 느낄 수 있게 될 것이다.

과금으로 승부가 결정되는 페이 투 윈(P2W)에 대해서는 지양하는 모습을 보였다. “P2E의 영향이 없다고 볼 순 없지만 무소과금 유저도 충분히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만드는 것이 방향”이라는 것. 다양한 유저층 모두가 재미있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만드는 것이 이 게임의 방향이라며 말을 맺었다.

[부산=더게임스데일리 강인석 기자 kang12@tgdaily.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