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게임뉴스 상세

카카오게임즈 '복합 장르' 매력 앞세워 글로벌 공략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2-09-26

위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디스테라' '아레스' '에버소울'

카카오게임즈가 하나의 게임에 여러 장르의 맛을 섞는 '복합 장르' 라인업을 다수 확보함에 따라, 이를 통한 글로벌 시장에서의 행보가 주목되고 있다.

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게임즈(대표 "계현)는 '디스테라' '에버소울' '아레스: 라이즈 오브 가디언즈' 등의 신작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들 작품은 어느 하나의 장르로 특정할 수 없고 현재 시장 트렌드를 주도하는 장르들의 장점을 결합한 점이 눈에 띈다.

리얼리티매직이 개발 중인 ‘디스테라’는 북미·유럽 유저에게 특히 사랑받는 ‘1인칭 SF 슈터’ 장르에 ‘생존’ 요소를 더한 작품이다. ‘아바’ ‘블랙스쿼드’ 등 10년 이상 FPS 게임을 개발해온 인력들이 슈팅 게임으로서의 기반을 다졌으며, 여기에 스팀 플랫폼 유저에게 친숙한 ‘생존’ 게임의 시스템을 접목해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겠다는 전략이다.

‘디스테라’의 생존 시스템은 현재 시장에 나온 동 장르 게임 중 가장 낮은 진입장벽을 목표로 하고 있다. 리얼리티매직 관계자는 “ UX(유저 경험)와 시스템 측면에서 각 기능을 더 직관적이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고 강"했다.

이 회사는 그간 4회에 걸친 글로벌 베타 테스트를 진행하며 꾸준히 완성도를 높여왔다. 또 연내 스팀 얼리 액세스 출시를 목표로 최종 담금질에 들어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에버소울'

나인아크가 개발 중인 '에버소울'은 탄탄한 스토리와 애니메이션 분위기 캐릭터 기반의 모바일 수집형 RPG를 표방한다. 이 가운데 연애 시뮬레이션 장르에서 볼 수 있는 호감도 시스템을 채용한 게 특징이다.

게임 내 캐릭터인 '정령'들과 연애하듯 이야기를 나누고 함께 미션을 수행하는 등의 방법을 통해 '인연 포인트'를 쌓을 수 있다. 해당 인연 포인트를 사용해 각 정령의 숨겨진 이야기를 열람하고, 새로운 일러스트 및 코스튬 등도 획득하는 구"다.

이와 관련해 개발진은 "캐릭터들과 깊은 유대감을 느낄 수 있는 작품이 목표"라며 "일반적인 수집형 시스템에서 벗어나, 이유저가 에버소울의 세계에서 살아 숨 쉬고 캐릭터들과 교감하며 더 깊이 빠져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레스: 라이즈 오브 가디언즈'

‘다크어벤저’ 시리즈를 선보인 반승철 대표가 설립한 세컨드다이브의 신작 MMORPG '아레스: 라이즈 오브 가디언즈'도 주목되고 있다.

이 작품은 SF 액션 게임에서의 속도감과 손맛을 구현한 MMORPG를 표방한다. 고품질 그래픽과 독특한 무기 시스템을 통해 MMORPG의 한계를 넘어서는 액션성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슈트 체인지 시스템, 지상과 하늘을 넘나드는 탈 것 역시 기대가 모아지는 부분이다.

카카오게임즈 관계자는 “다양한 장르가 결합된 신작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이면서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영향력을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더게임스데일리 이주환 기자 ejohn@tgdaily.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