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게임뉴스 상세

더블유게임즈 종합 게입업체로 도약하나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1-11-02

더블유카지노

더블유게임즈가 최근 포트폴리오 다각화에 앞서 자회사 지분 확대 및 유동성 확보에 나서고 있다. 글로벌 소셜카지노 시장 점유율 4위의 토종 기업이 어떻게 ‘종합 게임사’로 변모할지에 대해 게임 업계 이목이 쏠리고 있다.

더블유게임즈(대표 김가람)는 최근 자회사 더블다운인터액티브 주식 16만 1927주를 약 679억원에 취득할 계획이라고 공시했다. 이를 통해 보유 지분은 기존 60.5%에서 67.0%로 증가하며 핵심 자회사에 대한 지배력을 한층 더 강화하게 된다.

이 같은 지배력 강화 행보는 글로벌 소셜카지노 산업과 더블다운에 대한 확고한 믿음에 바탕을 둔 것으로 풀이된다. 더블다운은 소셜카지노 시장이 코로나19의 반사이익을 누리던 가운데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고, 이를 바탕으로 미국 나스닥 시장에 상장까지 성공했다.

더블유게임즈는 지난 2분기 매출 1585억원을 기록했다. 이 중 소셜카지노 게임 ‘더블유카지노’와 ‘더블다운카지노’가 각각 32.2%, 64%를 차지한다. 매출 중 96.2%가 프랜차이즈 소셜카지노에서 집중 발생했으며 온전히 소셜카지노를 통해 매출을 올리고 있다는 것.

이 회사는 이 같은 포트폴리오 집중도를 개선하기 위해 신작 3개 작품을 개발 중에 있다. 또 약 4000억원의 보유현금뿐만 아니라 회사채 발행 등 재원 "달을 통해 적극적인 M&A에도 나설 전망이다.

이 회사는 앞서 모바일게임 ‘언데드월드:히어로 서바이벌’을 글로벌 론칭했다. 이 작품은 과거 ‘언데드네이션: 라스트쉘터’의 판권(IP)을 활용한 방치형 캐릭터 수집 RPG다. 최근 4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는 성과를 얻으며 긍정적인 반응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

더블유게임즈 순현금 추이.

신작 출시뿐만 아니라 안정된 실적을 바탕으로 회사채 500억원 및 기업어음(CP)도 500억원을 발행해 약 4000억원 이상의 자금을 보유하게 될 예정이다. 이 같은 확대되는 유동성을 캐주얼 게임 업체 등에 대한 M&A와 운영자금에 활용하겠다는 계획이다.

더블유게임즈 관계자는 “경쟁력 있는 대상에 대한 M&A를 통해 포트폴리오 다각화 및 성장성 확보를 계획하고 있다”며 “이 같은 활동 등을 통해 중장기적으로 글로벌 종합 게임 회사가 되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더게임스데일리 이주환 기자 ejohn@tgdaily.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