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나만을 위한 맞춤 학습 잡코리아 러닝


게임뉴스 상세

SKT, X박스 첫 퍼블리싱 '네오버스' 발매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0-12-21

'네오버스'

SK텔레콤이 퍼블리싱을 맡은 국산 인디 게임 '네오버스'가X박스 플랫폼에 출시됐다. 인디 게임과의 협업 사례이자첫 X박스 게임 퍼블리싱에 나섰다는 점에서 SKT의 행보에이목이 쏠리고 있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대표 박정호)는 최근 티노게임즈의 카드 액션 ‘네오버스’를 X박스 콘솔과 클라우드 게임을 통해 선보였다.

‘네오버스’는 수백 장의 카드를 활용해 적을 상대하는 방식의 턴제 전략 게임이다. 카드와 스킬의 "합을 고려해 덱을 구성하고 이를 통해 다양한 전략을 펼치는 과정을 즐길 수 있다.

이 작품은 X박스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또 월정 구독 서비스 ‘X박스 게임패스’ 라인업에도 추가돼 ‘게임패스’ 가입자들은 게임을 별도 구매하지 않아도 플레이할 수 있다.

앞서 펄어비스의 ‘검은사막’과 펍지의 ‘배틀그라운드’가 국산 게임 중 게임패스에 포함된 바 있다. 이번 ‘네오버스’는 3번째로 포함됐으며 인디 게임 중으로는 처음이다.

개발업체 티노게임즈는 전체 직원 4명으로 구성됐다. 지난 3년 간 ‘네오버스’ 개발에 집중해왔다.

이번 ‘네오버스’는 SKT와 인디 게임업체 간 협업 사례로도 이목을 끌고 있다. 중소 게임 개발업체가 부"한 마케팅 및 기획 역량을 대기업이 보완해 줄 수 있는 ‘윈윈’ 모델이라는 평이다.

SKT는 내년에도 약 3개의 국산 게임을 발굴해 X박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발매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클라우드 게임 상용화 서비스 발표와 함께 예고한대로 MS와의 파트너십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SK텔레콤은 티노게임즈의 카드 액션 게임 ‘네오버스’를 X박스 콘솔과 클라우드 게임으로 선보였다.

특히 액션스퀘어의 ‘프로젝트GR(가제)’, 써니사이드업의 ‘숲속의 작은 마녀’, 얼라이브의 ‘베이퍼월드’ 등이 예정돼 있다. 이 중 써니사이드업과 얼라이브는 인디 게임 업체로, 이번 ‘네오버스’와 같은 협업 사례를 이어간다는 것.

"재유 SKT 게임담당은 “한국이 전 세계 4위의 강국이지만 X박스 플랫폼에서는 이제 문을 두드리는 단계”라며 “경쟁력 있는 게임업체들과 협업을 확대해 X박스를 활용한 글로벌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더게임스데일리 이주환 기자 ejohn@tgdaily.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