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나만을 위한 맞춤 학습 잡코리아 러닝


게임뉴스 상세

`코로나19 확산 막자` 재택근무 연장결정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0-03-02

엔씨소프트는
엔씨소프트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전사 유급 특별 휴무를 6일까지로 연장키로 했다. 사진은 엔씨소프트 판교 R&D센터 전경.

엔씨소프트, 넥슨, 넷마블 등 게임업체들이 코로나19의 기세가 꺾이지 않자 재택근무 체제를 연장하고 있다.&

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전사 유급 특별 휴무를 6일까지 연장키로 했다.

엔씨소프트 측은 “이번 주가 코로나19 지역 감염 확산 방지에 매우 중요한 시기인만큼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고자 한다”며 “다중 접촉 환경을 최소화하기 위해 순환 근무를 통해 근무 밀도를 완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는 이에따라 9일부터 20일까지 2주간 전사 재택근무제(순환 2부제)를 시행한다. 조직 단위별로 근무 인원을 50% 수준으로 A조와 B조 편성해 출근과 재택근무를 나눠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넷마블도 당초 지난달 27일부터 이날까지 전 직원 재택근무 체제를 적용키로 했으나, 이를 6일까지로 확대했다. 이후의 재연장 여부는 시간을 두고 다시 판단한다는 계획이다.

넥슨은 판교의 넥슨코리아 및 넥슨지티 등 일부 구성원에 대해 재택근무 연장을 우선 확정했다. 네오플 등의 일부 구성원은 출근키로 하는 등의 절충 방안을 적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NHN을 비롯해 카카오게임즈, 네오위즈, 펄어비스, 라인게임즈, 게임빌ㆍ컴투스, 라인게임즈 등의 업체들이 6일까지로 재택근무를 연장했다. 웹젠은 4일까지, 네시삼십삼분은 3일까지로 연장을 결정하는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는 것. 특히 위메이드는 13일까지 재택근무 연장을 결정하며 보다 장기적인 대응 체제에 돌입하기도 했다.

게임업체들은 기본적으로 상황을 지켜보며 긴밀하게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재택근무 체제가 더욱 확대될 가능성도 높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또 한편으론 전사 재택근무 체제는 아니지만 순환 체재 등 확산을 방지할 수 있는 방안을 도입하는 사례도 늘어날 것이란 전망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