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나만을 위한 맞춤 학습 잡코리아 러닝


게임뉴스 상세

국산 모바일 기대작들 맞대결 후끈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19-11-04

국내 주요 게임업체들이 이달 모바일 기대작을 속속 출시한다.&

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넥슨, 라인게임즈, 게임빌 등 주요 업체들이 V4ㆍ엑소스 히어로즈 등을 집중 론칭한다. 이들 작품은&모두 흥행 기대감이 높아 침체된 모바일 시장에 활기를 더할 전망이다.

넥슨(대표 이정헌)은 7일 모바일 신작 ‘V4’를 출시한다. 이 작품은 온라인 게임 개발로 내제된 박용현 사단(넷게임즈)의 MMORPG 노하우와 ‘히트’ 등 전작을 통해 선보인 세련된 연출력을 결합한 게임이다. 이 회사는 각기 다른 서버의 유저가 한 공간에서 만나는 인터 서버를 차별점으로 앞세우고 있다.

이 작품은 엔씨소프트의 ‘리니지2M’과 함께 하반기 대작 중 하나로 꼽혀 왔다. 이 같은 기대감에 걸맞게 각종 유저 지표에서도 뛰어난 성적을 거두고 있다. 이 작품의 원 테이크 플레이 영상이 공개 후 5일 7시간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0만건을 돌파한 것. 이는 유튜브 국내 게임 영상 중 최단기록이다. 또&이날 오전 기준 작품 카페 가입자도 30만에 육박했으며 서버 선점의 경우 다수의 유저가 몰려 닷새 만에 마감됐다.

라인게임즈(대표 김민규)는&21일 ‘엑소스 히어로즈’를 출시한다. 이 작품은 ▲그래픽 ▲캐릭터 ▲전략 ▲페이트코어 ▲사운드 등을 특징으로 내세운 RPG다.

100여명의 인원이 약 2년간 개발했다. 특히 세번의 포커스 그룹 테스트(FGT), 두번의 비공개 테스트(CBT) 등을 거쳐 유저들의 피드백을 반영하는데 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뿐만 아니라 지난 미디어데이 당시 이 회사는 작품에 '사활을 걸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게임빌(대표 송병준)도&이달 중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를&출시할&예정이다. 이 작품은 이 회사의 대표작인 ‘게임빌프로야구’ 시리즈의 최신작이다.

이 시리즈가 국내에서 17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는 등 인지도가 높아 이 작품에 대한 기대감도 큰 상황이다. 이 회사는 전 시리즈들의 인기 요소를 계승 및 발전시키는 한편 최신 트렌드에 맞는 작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구체적인 출시 일자는 5일 발표된다.

이 외에도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리니지2M’을 조만간 출시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 작품의 경우 아직 구체적인 론칭 시기가 밝혀지지 않았으나 업계에선 이달 말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 작품은 온라인 게임 ‘리니지2’의 판권(IP)을 활용한 MMORPG다. 전작 ‘리니지M’의 큰 성공으로 흥행이 기정사실로 여겨지고 있다. 현재 이 작품은 사전예약 700만을 넘겼는데 이는 국내 최다 기록이다. 현재 시장에서는 이 작품이 출시 첫 달 평균 일매출로 20억원 이상을 거둘 것으로 보고 있다.

업계에서는 이달 출시되는 신작들이 높은 흥행 기대감을 얻고 있는 만큼 각 업체 실적개선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분석했다. 또 흥행 기대작들의 공세로 최근 침체된 모바일 시장에 활기가 더해지는 한편 전체 시장 규모가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기에 중국 업체들에게 넘겨줬던 국내 모바일 시장 주도권을 되찾아 올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더게임스 강인석 기자 kang12@thegames.co.kr]



배너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