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통합검색 입력 폼
잡코리아 주요 서비스
끝이 다른 시작 JOBKOREA 알바의 상식 albamon 공모전·박람회 CAMPUS MON 나만을 위한 맞춤 학습 잡코리아 러닝


게임뉴스 상세

데브 '쿠키런: 킹덤' 어떤 작품?

작성자
관련사이트 더게임스
작성일
2021-01-21

데브시스터즈가 대표작 ‘쿠키런’의 시리즈를 잇는 신작을 통해 수집형 RPG 장르에 도전한다.

데브시스터즈(대표 이지훈, 김종흔)는 21일 모바일게임 ‘쿠키런: 킹덤’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인다.

개발 스튜디오데브시스터즈킹덤이 제작한 이 작품은 전 세계 다운로드 1억 건 이상을 기록한 대표 판권(IP) ‘쿠키런’을 활용한 신작이다. 쿠키 캐릭터의 서사를 바탕으로 전개되는 전투 콘텐츠에 왕국을 발전시켜 나가는 타운 건설 요소가 결합된 수집형 RPG다.

이 회사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이 작품의 서비스에 돌입한다. 론칭에 앞서 KFC와 콜라보레이션을 발표하며 이목을 끌기도 했다.

이 작품은 앞서 쌓아온 ‘쿠키런’의 세계관을 바탕으로 고대 왕국의 비밀, 다섯 영웅, 어둠의 세력 등의 설정이 가미된 스토리가 전개된다.

‘쿠키런: 킹덤’에서는 이전 작품에서 볼 수 없었던 새 쿠키들이 대거 등장한다. 커스터드 3세맛 쿠키부터 클로버맛 쿠키, 마들렌맛 쿠키, 에스프레소맛 쿠키, 호밀맛 쿠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쿠키들을 선보인다. 이를 통해 쿠키 캐릭터의 새로운 관계성도 추가되며 스토리의 풍성함을 더했다.

신작 세계관 중심에 있는 퓨어바닐라 쿠키, 홀리베리 쿠키, 골드치즈 쿠키, 다크카카오 쿠키, 세인트릴리 쿠키 등 5개 영웅 쿠키 역시 첫 등장하는 캐릭터다. 과거 어둠의 세력에 대적한 영웅 쿠키들의 스토리는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신작에서는 악당 쿠키가 등장하는 것도 차이점 중 하나다. 어둠마녀 쿠키를 주축으로 감초맛 쿠키, 독버섯맛 쿠키 등이 수하로 있는 악당 쿠키 무리가 빌런의 역할을 한다는 것.

이 작품은 다양한 캐릭터를 모아 육성해 전략적으로 "합하는 수집형 RPG의 문법을 충실히 따르고 있다. 쿠키는 각기 다른 유형, 포지션, 고유 스킬 등을 보유하고 있다.

또 ‘토핑’ 시스템을 통해 능력치를 더하는 것도 가능하다. 각 쿠키의 영혼석을 모아 5성 등급까지 승급하는 등 다양한 성장 과정을 통해 성취감을 더한다.

각 캐릭터들의 특징과 속성을 반영한 전투 스킬과 액션 연출도 시각적 볼거리를 제공한다. 캐주얼하면서 시원한 타격감을 지향하며 자동전투 지원을 통해 플레이 부담감을 덜어내기도 했다.

이 회사는 다양한 캐릭터의 매력을 더하는 성우 연기에도 공을 들였다. ‘쿠키런’ IP의 대표 캐릭터인 용감한 쿠키를 연기한 양정화 성우를 비'해 이자명, 김명준 등이 참여했다는 것도 눈여겨볼만한 부분이다.

이 작품은 메인 스토리를 즐길 수 있는 ‘월드 탐험’, 보스 몬스터를 처치하는 ‘오늘의 현상수배’, 그리고 PvP를 즐길 수 있는 ‘킹덤 아레나’ 등 3개 모드가 준비됐다.

월드 탐험은 에피소드를 따라 모험이 진행되는 모드로, 전투 스테이지를 완료해나가는 과정에서 스토리 컷신이 등장하기도 한다. 코인, 왕국 및 쿠키 경험치, 등의 보상을 얻을 수 있다.

스테이지별 성취도를 기준으로 최대 3개 별점을 받을 수 있으며, 해당 에피소드의 누적 성과에 따라 게임재화인 ‘크리스탈’을 획득할 수 있다. 별점은 스테이지 완료 당시 쓰러지지 않은 쿠키의 수에 따라 결정된다.

‘오늘의 현상수배’는 요일마다 달라지는 보스 몬스터를 처치해 스킬 파우더를 얻을 수 있는 모드다. 각각 고유한 특성의 보스 몬스터가 등장하기 때문에 상대에 효과적인 특성 버프 효과를 받는 쿠키를 적절하게 배치해야 한다.

‘킹덤 아레나’는 비슷한 실력의 유저가 전략과 전술을 겨루는 PvP 모드다. 아레나는 시즌제로 운영되며 등급에 따라 일일주간시즌 보상 획득이 가능하다.

대전 목록에서 상대를 선택해 전투를 진행할 수 있다. 자신보다 높은 트로피 점수의 유저를 이기면 더 많은 양의 트로피와 점수를 얻을 수 있으며 대전 보상인 ‘승리의 메달’을 모아 아레나 상점에서 필요한 물품으로 교환 가능하다.

이 작품은 이 같은 수집형 RPG의 재미뿐만 아니라 나만의 왕국을 건설하는 과정이 또 다른 핵심 플레이 요소로 구현됐다. 다양한 테마의 건물로 왕국을 꾸밀 수 있으며 왕국에서 살아가는 쿠키들의 일상을 지켜볼 수도 있다.

생산 건물을 지으면 성장에 필요한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데 생산 활동에 쿠키들이 참여하는 것 등이 구현됐다. 납품과 탐사 활동을 통해 왕국 발전에 필요한 재화를 획득할 수도 있다.

납품은 ‘곰젤리 열차 교역’과 ‘소원나무’ 두 방법으로 이뤄진다. 곰젤리 열차에서 요구하는 아이템을 모두 채우면 일정 시간 후 희귀 재료를 비'한 보상을 무작위로 얻을 수 있다.

소원나무를 통해 쿠키들이 원하는 아이템을 전달하면 코인과 왕국 경험치를 획득할 수 있다. 쿠키들의 소원을 들어줄 때마다 일일보상의 요구 횟수가 카운팅되는데 요구 횟수를 모두 채우면 희귀재료를 획득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월드 탐험 모드에서 특정 에피소드를 완료하면 쿠키들이 해당 지역으로 ‘곰젤리 열기구 탐사’를 떠날 수 있다. 기본 보상으로 왕국 및 쿠키 경험치, 코인을 얻을 수 있고 무작위 보상으로 토핑이 지급된다.

탐사에는 일정 시간이 소요되며 탐사를 떠난 쿠키들은 잠시 왕국을 떠난 상태가 돼 왕국 내 생산 활동을 할 수 없다. 이 작품은 이 같이 수집형 RPG와 왕국 건설 및 생산의 요소들이 맞물리는 게임성을 갖추고 있어 이를 통한 폭넓은 유저층의 호응을 이끌어낼 수 있을지도 귀추가 주목된다.

[더게임스데일리 이주환 기자 ejohn@tgdaily.co.kr]



배너



퀵메뉴